닫기

SEARCH

카드뉴스

Card News

[카드뉴스] 코스닥 CEO 평균, 서울대 이공계 55세男

  • 임해정 기자
  • 2019-05-22 15:41:27
center
center
center
center
center
center
center

코스닥 상장법인의 최고경영자(CEO) 평균이 '55.2세 서울대 출신 이공계열 전공 남성'으로 나타났다

코스닥협회는 지난달 26일 기준으로 코스닥 상장법인 1천331개사의 경영인 현황을 조사한 결과를 내놨다.

전체 CEO 1천594명의 연령대는 50대가 45.9%로 가장 많고 40대(23.7%)와 60대(21.2%)가 그 뒤를 이었다. 1년 전(55.7세)보다 낮아졌다. 등기임원의 평균 나이도 54.5세로 전년(55.1세)에 비해 떨어졌다. 최고령 CEO는 1927년생인 이영수 신신제약 회장이다.

학력비율은 대졸 46.1%, 석사 22.5%, 박사 15.5%, 고졸 1.3%로 나타났다. 출신대학을 보면 서울대(19.6%) 연세대(10.5%) 한양대(7.5%) 고려대(6.9%) 중앙대(3.9%) 순으로 많았다. 서울대 출신 CEO의 비율은 1년 전(19.4%)에 비해 0.2%포인트 늘었다.

전공을 계열별로 보면 이공계열(45.4%) 상경계열(38.5%) 인문사회계열(8.5%) 의·약학계열(4.3%) 순이었다. 세부전공별로는 경영학(28.3%) 전자공학(5.9%) 기계공학(4.7%) 경제학(4.1%) 순으로 많았다.

여성 CEO 수는 44명(2.8%)으로 지난해(43명)보다 1명 늘었다. CEO를 포함한 여성 등기임원은 총 328명으로, 전체 등기임원의 4.4%를 차지했다.

임해정 기자 hj1234@
<저작권자 © 더비즈인사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인터넷신문위원회

인사이드TV

인사이드 타임라인

  • 위로
  • 아래로